C E T A T E C H

​기술현황

끊임없는 혁신과 창조적인 발상을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적층성형

3D 프린팅은 1980년대 관련 기술이 처음 개발된 이래 적층가공(Additive Manufacturing)의 방법으로 큰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금속 3D프린팅은 금속분말을 이용한 3D 프린팅을 의미하며 금속 3D 프린팅은 주조, 단조 공정 및 기계가공 등 기존 제조공정으로 제작이 불가능한 매우 복잡한 형상의 제품 구현이 가능하다는 특징 때문에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티타늄합금이나 인코넬과 같은 난삭소재의 경우에도 적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해외에서는 우주항공분야 또는 의료분야에서 많은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으며 수요가 기하급수적으로 늘고있는 추세입니다.

 

금속 3D 프린팅은 그림 1(a)와 같이 열원이 조사되는 부분에 직접 금속분말을 분사하여 제품을 제작하는 고에너지 직접조사(Direct Energy Deposition; 이하 DED) 방식과 그림 (b)와 같이 금속분말을 작업공간에 도포한 후 원하는 부위한 레이져 또는 전자빔과 같은 열원을 선택적으로 조사하여 제품을 제작하는 분말적층용융결합 (powder Bed Fusion; 이하 PBF) 방식이 있다. 이 중에서 DED 방식은 PBF 방식과 비교하여 상대적으로 큰 제품을 제작할 수 있으며 기존 제품의 보수나 코팅 등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으나 그 제작 방식의 한계로 제작하기 어려운 구조적 형상이 있으며, 아주 정밀한 부품을 제작하기 어렵다는 단점을 갖습니다. PBF 방식은 상대적으로 공정 속도가 느리다는 단점이 있으나 복잡한 형상의 부품을 제작 할 수 있으며 높은 정밀도를 확보 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습니다. 따라서, DED 방식 금속 3D 프린터와 PBF 방식 금속 3D 프린터는 서로 상호 보완적인 관계를 갖고 있으며 제작하려는 부품의 형상과 크기 및 수량에 따라 최적의 금속 3D 프린터를 선정하는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본사는 고객이 요구하는 부품의 크기, 형상, 수량 및 소재종류에 따라 최적의 제조공정을 선정할 수 있도록 DED 방식과 PBF 방식 금속 3D 프린터를 모두 운용하고 있습니다. 특히, 국내외 다른 업체와 달리 DED 방식과 PBF 방식 금속 3D 프린터를 국내외 외부업체로 부터 구입하지 않고 포스텍(POSTECH)과의 6년간의 공동연구개발을 통하여 자체 기술로 개발 완료하였습니다. 따라서, 본사는 고객의 요구에 적합한 금속 3D 프린터를 선정하여 제작에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과 함께 상용화된 금속 3D 프린터에서 지원하지 않는 특별한 환경이나 조건에서도 고객의 요구에 부합하는 부품의 제작이 가능하다는 특장점을 갖고 있으므로 궁극적으로 고객이 요구하는 다양한 크기와 형상의 부품을 공급할 수 있습니다.

 

현재, 본사는 DED 방식 3D 프린터와 PBF 방식 3D 프린터를 이용하여 티타늄합금(Ti-6Al-4V), 인코넬 및 스텐레스강 등 다양한 소재의 부품을 제조하고 있습니다.

금속 3D 프린팅 공정 (a)DED 방식 (b)PBF 방식

주식회사 쎄타텍

(우)28161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오송생명2로 66-15 

                    Tel.  043-234-9677 , Fax. 043-234-9678 , Email. info@cetatech.com